[제주도]‘2024년 상반기 도민과의 대화시 건의사항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소통 행정으로 도민 불편 해소 박차

2024.06.04 (화) 11:24:14 최종편집 : 2024.06.04 (화) 11:24:14      

제주특별자치도가 도민 불편 해소를 위해 민원 처리에 속도를 내면서 행정 신뢰도 제고에 나섰다.

jlS.jpg

제주도는 3일 오후 2시 제주도청 본관 4층 탐라홀에서 오영훈 지사 주재로 ‘2024년 상반기 도민과의 대화시 건의사항 추진상황 보고회’를 열고, 그간 접수된 건의사항의 처리 현황을 점검했다.

이번 보고회는 민선 8기 출범 이후 민생경제 현장 및 마을 방문, 이장협의회 간담회, 양 행정시 연두방문 등에서 수렴한 도민 의견이 실제 정책에 반영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보고회에는 오영훈 지사를 비롯해 행정·정무부지사, 특별보좌관, 실·국장, 직속 기관 및 사업소장, 양 행정시 부시장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제주도는 민선 8기 들어 총 352건의 도민 건의사항이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 177건(50.3%)이 처리를 마쳤다. 이는 지난해 하반기 대비 3.8% 증가한 수치다. 현재 128건은 진행 중이며, 47건은 법규상 수용이 어려운 것으로 파악됐다.

분야별로는 제주시 75건, 서귀포시 42건이었으며, 실국별로는 농축산과 해양수산 등 1차산업 분야 건의사항이 60건(17%)으로 가장 많았다.

제주도는 예산 확보나 용역 실시 등 추가 절차가 필요한 사안에 대해서도 지속해서 처리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날 보고자로 나선 실·국장과 행정시 부시장들은 민원 수용이 어려운 경우 민원인 설득 과정을 설명하고, 부서 간 협업으로 해결한 우수 사례도 공유했다.

오영훈 지사는 “이번 보고회는 그간의 노력을 돌아보고 향후 과제를 점검하는 중요한 시간”이라며 “첨예한 갈등은 논의를 통해 해법을 모색하고, 법적 문제가 있다면 제도 개선도 검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해결 가능한 건의사항은 신속하게 처리하고, 어려운 사항은 도민께 상세히 설명하는 적극 행정을 당부한다”며 “도민 삶의 질 제고를 위한 다양한 혁신 방안이 나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주연합방송 gumisun@daum.net

# [제주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5
T
r
8
7
많이 본 뉴스
포토 뉴스